14회 울산 쇠부리축제가 1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울산북구청광장 일원에서에서 13일까지 열렸다.


11일 개막식에는 식전 공연으로 동해누리와 지역학생들로 구성된 드럼스틸 공연과 동해누리의 구르미 퍼레이드 그리고 희망불꽃점화식에 이어 예술불꽃팀 화랑이 공연하는 주제공연 FIR-ART와 불꽃놀이가 펼쳐져 관객들의 눈을 사로 잡았다.


이병희 시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