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kaoTalk_20180614_064913468.jpg



[울산저널 = 온라인뉴스팀]  경기도지사 이재명 당선자가 고개를 결국 숙였다.


논란이 된 이재명 인터뷰에 대한 수많은 매체들의 비판 보도가 잇따르고, 국민적 비난과 시민사회단체의 성토가 잇따르자 결국 ‘지나친 사실’을 인정한 셈이다.


최근 국내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이재명 인터뷰, 이런 정치인 처음이야’라는 제목으로 모 언론사들의 인터뷰 모음집이 올라와 주목을 받았다.


이후 이재명 인터뷰에 따른 경기도지사로서 리더십 부재에 대한 성토가 잇따랐다.


이런 가운데 이재명 당선자는 자신의 페북에 글을 올려 ‘왜’ 언론에 대한 분노를 드러냈는지를 조목조목 설명한 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신이 언짢을 수밖에 없었던 사안에 대해 양해를 구했다.


그러면서도 이재명 당선자는 “제가 좀 지나쳤다”라며 “수양”이라는 단어를 언급, 우회적으로 사과했다.


일단 이 같은 취지의 글은 이재명 인터뷰 논란에 대한 공식 사과로 보인다.


다만, 여전히 갑론을박과 논쟁, 그리고 후속 보도들이 뜨거운 까닭에, 또 다른 사과로 이어질지 주목된다.


이미지 =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