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특집

thumbimg

귀농 원정대
이근우 시민, 농부 2019.05.15
“세계가 바뀌었다. 나는 그것을 물에서 느낄 수 있고, 땅에서 느낄 수 있고, 공기에서 냄새 맡을 수 있다.” 영화, 반지의 제왕에 나오는 대사입니다. 갓 귀농한 분들이 처음으로 느끼게 될 정서가 저 말과 다르지 않겠습니다.짧은 여행 ...

thumbimg

장흥 석대들에서 동학농민군 산화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05.15
1894년 장흥의 동학 열기 동학혁명이 일어난 1894년 전라도 각지에서 동학의 교세가 확장됐다. 장흥도 예외는 아니었다. 장흥의 3.1독립운동을 주도했던 김재계(金在桂)는 1894년 당시 7세로 아버지를 따라 동학혁명에 참여했다. ...

thumbimg

동해남부선의 시‧종착역, 부산진역
황주경 시인 2019.05.08
한 국가의 국력은 사람과 재화 수송률에 비례한다. 그런 의미에서 근대 제국주의 시대는 철도의 길이가 곧 그 제국의 힘이었다. 일제가 식민지 조선을 강점하자마자 철도부터 부설한 이유다.1928년 3월, 일제 작가 하세가와 가이타로는 조 ...

thumbimg

흩어졌던 동학농민군 장흥으로 집결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05.08
손화중 대접주 붙잡혀전봉준이 기포할 수 있는 데 가장 큰 힘이 되었던 손화중 대접주는 동학혁명 내내 전봉준과 함께 뜻을 같이 했다. 손화중은 9월의 재기포 이후 일본군이 남해안으로 상륙할 것에 대비해 전봉준과 합류하지 않고 최경선과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