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특집

thumbimg

만사를 안다는 것은 밥 한 그릇을 먹는 이치를 아는 데 있다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09.06
밥 한 그릇[식일완(食一碗)]의 의미를 아는 것이 만사지(萬事知) 해월은 1892년 상주 왕실촌에서 이미 ‘밥이 한울이다’라는 ‘식즉천(食卽天)’을 강조한 적이 있었다. 따라서 1896년 음성 창곡에서 말한 ‘만사지(萬事知)는 식일완 ...

thumbimg

울주군 그루경영체 ‘배냇골 숲사람들’ 발전계획 수립 토론회 열어
이인호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울산본부 사무처장 2019.09.06
지난 8월 30일 울산 도심에서 가장 멀리 떨어진 울산 산촌마을 가운데 하나인 울주군 상북면 이천리 배냇골에서 아주 뜻깊은 행사가 열렸다. 배냇골 마을주민과 울주군청, 지역 전문가와 마을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양산국유림관리소, 울산시 ...

thumbimg

그 많은 플라스틱은 어디서 왔을까?
이소정 울산환경과학교육연구소 연구원 2019.09.06
- 세 번째로 많은 바다 쓰레기 플라스틱, 해양생태 파괴 주범- 창자 입구에 박힌 폐플라스틱들이 탈수와 굶주림의 원인- 사라진 것들을 기억하고 사라지지 않는 것들을 지키는 일 박완서 선생님의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란 ...

thumbimg

‘전기차 VS 수소전기차’ 앞으로 향방은 어떻게?
이기암 기자 2019.09.05
기획취재 순서1. 에너지 패러다임의 변화, ‘수소’ 미래의 대체에너지가 될 것인가?2. 토요타시의 친환경차량보급 정책, ‘사쿠라프로젝트’3. ‘전기차 VS 수소전기차’ 앞으로 향방은 어떻게? 4. 액체수소 기반의 수소에너지 시대를 준 ...

thumbimg

길 가는 자의 발을 밝히는 석등(2)
이병길 영남알프스학교 교사, 시인 2019.09.04
일본에 비행기 헌납 운동을 한 양산의 정인두원표(元標)의 양산 정인두(鄭寅斗)는 일제강점기 경상남도의원을 지낸 인물이다. 그는 조선인만으로 결성된 경남국방회인 ‘경남총후지성회(慶南銃後至誠會)’의 부회장으로 선출돼 활동했다. 이 단체는 ...

thumbimg

한국 해상풍력산업의 현주소
이종호 기자 2019.09.04
<기획취재: 위기의 울산, 바닷바람이 살릴까-부유식 해상풍력>1. ‘똥바다’ 위에 세운 청정에너지의 꿈 2. 한국 해상풍력산업의 현주소 3. 타이완 포모사 해상풍력 4. 세계 최고의 해상풍력국가 영국 5. 바닷바람이 부유식 해상풍력을 ...

thumbimg

앞으로는 여성이 주도하는 세상 될 것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08.30
우리 도에 유능한 인재들이 많이 나올 것 해월이 치악산 아래 수레너미에서 김연국・손천민・손병희의 ‘삼암(三菴)’에게 교단의 사무를 관장하게 했던 1896년 초에 호남의 도인인 박치경(朴致景), 허진(許鎭), 장경화(張景化), 조동현( ...

thumbimg

언제나 초록 바다
류미연 울산환경과학교육연구소 연구원 2019.08.30
-바닷가로 밀려온 해초도 쓰레기-버려진 어구들 해안 오염의 원인-바다 생태계를 교란시키는 해안 쓰레기바다의 색을 지칭하는 말은 많다. 흔히 에메랄드라거나 파랑, 울트라마린이라고도 하고 딥 블루라고도 한다. 바다가 연출하는 다양한 색은 ...

thumbimg

길 가는 자의 발을 밝히는 석등(1)
이병길 영남알프스학교 교사, 시인 2019.08.28
여름의 끝자락, 통도사 무풍한송길을 걷는다. 이 길은 늘 걸어도 지겹지 않다. 늘 푸른 소나무와 청류동천의 물소리가 있기 때문이다. 늘 걷는 사람은 이 길을 퇴근길, 해우길, 고행길, 순례길, 산책길, 운동길, 우정길, 등산길, 추억 ...

thumbimg

‘똥바다’ 위에 세운 청정에너지의 꿈
이종호 기자 2019.08.28
<기획취재: 위기의 울산, 바닷바람이 살릴까-부유식 해상풍력>1. ‘똥바다’ 위에 세운 청정에너지의 꿈2. 한국 해상풍력산업의 현주소3. 타이완 포모사 해상풍력4. 세계 최고의 해상풍력국가 영국5. 바닷바람이 부유식 해상풍력을 만나면 ...

thumbimg

우리가 언제까지 아름다운 지구 산책자로 남을 수 있을까?
이소정 울산환경과학교육연구소 연구원 2019.08.23
-음식물 포장지, 두 번째로 많은 해양쓰레기-어린 알바트로스의 배에 가득한 쓰레기들-지금은 많은 생명들과 함께 흐르는 바다를 살리는 시간 무더위를 식히기 위해 나는 아이들과 가끔 솔숲과 몽돌이 있는 울산 바다를 산책한다. 아무리 ...

thumbimg

손병희(孫秉熙)에 반발해 시천교(侍天敎)로 갔다가 상제(上帝)교를 세운 김연국(金演局)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08.23
삼암(三菴) 중 가장 먼저 해월과 인연김연국은 해월이 임명한 집단지도체제인 ‘삼암’의 맏형격이었다. 그리고 세 명 가운데 가장 먼저 동학에 입도해 가장 오랜 기간 해월을 모셨다. 김연국은 1857년 2월 강원도 인제군 남면 달리촌(현 ...

thumbimg

독일 소농, 라이쉬 부부를 만나다
노진경 울산생태문화교육협동조합 교육팀장 2019.08.22
독일 남부 알고이 지역은 해발고도가 높다. 이곳 유기낙농가를 방문했다. 라이쉬 부부의 힘만으로 목초를 먹인 유기농(Bio) 우유를 생산하고, 그 우유를 이용한 치즈 가공과 농가민박을 하는 곳이었다. 아름다운 자연환경을 배경 삼아 농가 ...

thumbimg

토요타시의 친환경차량 보급 정책 ‘사쿠라 프로젝트’
이기암 기자 2019.08.22
기획취재 순서1. 에너지 패러다임의 변화, ‘수소’ 미래의 대체에너지가 될 것인가?2. 토요타시의 친환경차량 보급 정책 ‘사쿠라 프로젝트’3. ‘전기차 VS 수소전기차’ 앞으로 향방은? 4. 액체수소 기반의 수소에너지 시대를 준비하고 ...
국보 반구대암각화는 적벽대전 중, 갈등의 방관자 한국수자원공사
이기우 문화예술관광진흥연구소 대표 2019.08.21
조만간에 문화재청과 울산광역시, 울주군이 만나 MOU을 체결한다고 한다. 여기에는 한국수자원공사가 포함돼야 한다. 문화재청과 울산광역시의 물고문 현장에는 방관자 같은 한국수자원공사가 있다. 문화재청이 수위를 낮추고 사연댐 수문을 설치하자는 권고에도 울산광역시는 물 지원 없이는 불가하다며 보란 듯이 수장시키고 있다. 이런 ...

thumbimg

교감과 오해 사이
이근우 시민, 농부 2019.08.21
우리 부부는 귀농 첫해에 입양한 개 두 마리와 함께 덤바우에서 살고 있습니다. 15년을 넘기다 보니 개들이 많이 늙었습니다. 그들이 왕성하던 시절 마을 염소들에게 해를 끼친 이래로 묶어 놓고 있습니다. 안타깝지만 어쩔 수 없는 노릇입 ...

thumbimg

에너지 패러다임의 변화, ‘수소’ 미래의 대체에너지가 될 것인가?
이기암 기자 2019.08.16
기획취재 순서1. 에너지 패러다임의 변화, ‘수소’ 미래의 대체에너지가 될 것인가?2. 토요타시의 친환경차량보급 정책, ‘사쿠라프로젝트’3. ‘전기차 VS 수소전기차’ 앞으로 향방은 어떻게? 4. 액체수소 기반의 수소에너지 시대를 준 ...

thumbimg

‘사연댐을 열어라’ 아스팔트에 내몰린 첫 사연댐 개방 행사
배성동 소설가 2019.08.16
폭염 경보로 아스팔트조차 엿가락처럼 물러진 한여름 오후. 1965년 댐이 생긴 이래 처음으로 열리는 사연댐 개방 행사가 경비실 입구에서 진행됐다. 이 행사는 시민단체가 주관하는 ‘반구대암각화 유네스코 등재 기원제’로, 사연댐 제방에서 ...

thumbimg

뛰어난 문필로 교조신원운동의 상소문을 지은 손천민(孫天民)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08.16
청주의 이방에서 동학의 핵심인물로 성장한 손천민(孫天民)손천민은 1857년 충청도 청주에서 태어났다. 청주 관아의 아전 집안에서 태어난 손천민은 아버지를 이어 청주 관아의 이방을 지냈다. 손천민은 손병희(孫秉熙)의 큰형 병권(秉權)의 ...

thumbimg

내가 하는 한 가지
류미연 울산환경과학교육연구소 연구원 2019.08.16
-2019 울산시 연안오염총량관리 실시-울산화력발전소 인근의 낚시와 고양이-쓰레기 문제, 나만 실천하면 되는 일 냇물아 흘러 흘러 어디로 가니강물 따라 가고 싶어 강으로 간다강물아 흘러 흘러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