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가상·증강현실(VR/AR) 울산지역센터’ 건립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18-09-20 09:25:33
  • -
  • +
  • 인쇄
국비 26억 원 확보, 동구 일산동 3층 규모로 내년 3월 준공

울산 동구에 ‘가상·증강현실(VR/AR)기술개발 인프라’가 구축된다.

울산시는 기획재정부의 ‘산업(고용)위기지역 혁신성장 산업 육성을 위한 지원사업’으로 ‘가상·증강현실(VR/AR) 울산지역센터 구축사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울산정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며 ‘가상·증강현실(VR/AR) 울산지역센터’는 총사업비 44억 원(국비 26억 원, 시비 18억 원)이 투입돼 동구 일산동에 부지 1578㎡, 3층 규모로 2019년 3월 준공 될 예정이다. 주요 시설은 창업지원시설, 공용장비실, 교육실 등이 들어선다.

울산시는 센터가 준공되면 VR/AR 콘텐츠 기술개발 및 인재양성,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등 혁신성장 산업 육성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센터 건립은 제조업과 신성장 산업을 융합해 지역 특화 콘텐츠 개발 및 관련 기업 지원 등 동구지역에 신산업을 활성화하고, 청년일자리 등 새로운 고용 창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기암 기자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오늘의 울산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