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화강, 가을사랑에 빠지다
태화강, 가을사랑에 빠지다
  • 김동균 시민기자
  • 승인 2018.11.13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른 쌀쌀함이 느껴지는 11월의 첫 휴일인 4일 태화강은 가을 사랑에 푹 빠졌다.
태화강 십리대숲, 은월산(남산)의 솔마루길, 태화강변 곳곳은 만추의 여정이 가득하다. 특히 4천만송이 국화가 조성된 강변은 휴일 나들이 길에 나선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하루를 접는 태화강 노을 사이로 바라보는 까마귀떼의 군무도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