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18년 지방재정 확대’ 최우수 자치단체 선정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18-12-31 09:45:45
  • -
  • +
  • 인쇄
추가경정예산 신속편성 등 3개 분야 8개 항목 ‘우수’
재정인센티브 3억 원 확보 … 일자리 사업 재투입

울산시가 행정안전부 주관 ‘지방재정 확대 우수 자치단체’ 평가에서 최우수 단체로 선정돼 재정인센티브 3억 원을 지원 받는다. 이는 8개 특·광역시 중 가장 우수한 성적이다.

행정안전부가 242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올해 처음으로 실시한 이번 평가는 어려운 경제상황의 조기 극복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방재정을 운용한 자치단체에 대해 3개 분야 8개 항목을 기준으로 평가했다. 평가 항목은 추경 조기편성 시기, 당초예산 대비 추경예산 확대규모, 일자리사업예산 확대규모 등이다.

울산시는 재정운영에 있어 전국에서 가장 빠른 지난 3월에 1회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하고, 2회 추가경정예산도 정부 추경에 맞춰 지난 9월에 편성했으며 재원 확충을 위해 보통교부세를 전년 대비 1469억 원(93.6%)을 추가로 확보하는 등 재정운영을 적극적으로 운영했다.

송철호 시장은 “어려운 지역경제 상황과 한정된 재원 범위에서도 효율적으로 재원 활용을 노력한 결과 전국에서 재정운영을 가장 잘한 자치단체로 선정됐다” 며 “앞으로도 효율적 재원 활용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평가에서 인센티브로 지원받게 된 특별교부세 3억 원은 내년도 일자리사업에 전액 재활용 될 예정이다.

이기암 기자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오늘의 울산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