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교육청, 중학생 비대면 학습지원비 15만원 추석 전 지급

김선유 기자 / 기사승인 : 2020-09-25 10:58:48
  • -
  • +
  • 인쇄
중학생까지 대상 확대되면서 신속한 행정절차 진행 준비
▲ 울산교육청이 중학생 비대면 학습지원비를 오는 10월 8일까지 지급할 예정인 정부안보다 앞당겨 가급적 추석 전 스쿨뱅킹 계좌로 학생 1인당 15만원을 신속하게 지급한다고 24일 밝혔다.

[울산저널]김선유 기자= 울산교육청이 중학생 비대면 학습지원비를 오는 10월 8일까지 지급할 예정인 정부안보다 앞당겨 가급적 추석 전 스쿨뱅킹 계좌로 학생 1인당 15만원을 신속하게 지급한다고 24일 밝혔다.

앞서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돌봄이 필요한 미취학 아동과 초등학생 등에 1인당 20만원씩 지원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여야가 4차 추가경정예산과 관련해 미취학 아동과 초등학생으로 한정했던 아동 특별돌봄 지원금을 중학생까지 확대하는데 합의하면서 지원대상이 중학생까지 확대됐다.

울산교육청은 초등학생 아동 특별돌봄 지원금도 기존 계획대로 추석 전까지 20만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중학생 비대면 학습지원금은 초등학생과 동일하게 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은 스쿨뱅킹에 등록된 계좌로 지급된다. 학교 밖 초‧중학생 연령대 아동은 교육지원청에서 일정 기간 신청을 받아 10~11월 중 별도로 지급할 예정이다. 울산교육청은 강북·강남교육지원청에 임시 행정인력을 배치해 학교 밖 학생의 비대면 학습지원비의 신속한 지급에 나설 계획이다.

울산지역 중학생 비대면 학습지원금 지급 대상은 9월 21일 기준 대한민국 국적을 가진 중학교 재학생과 중학생 연령(2005년 1월~2007년 12월 출생)으로 재학생 3만1952명, 학교 밖 중학생 782명 등 모두 3만2734명으로 추정하고 있다.

앞서 시교육청은 추석 전 아동 특별돌봄 지원금의 신속한 지급을 위해 초등학생 스쿨뱅킹 계좌를 사전에 검증했다. 초등학생 아동 특별돌봄 지원금 지급 대상은 6만8754명이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가정에 돌봄비 및 비대면 학습비 지원을 통해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가급적 추석 전 지원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선유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