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국제도시화 중장기계획 수립 최종 보고회

김선유 기자 / 기사승인 : 2021-08-24 20:32:49
  • -
  • +
  • 인쇄
“이에스지(ESG) 글로벌 스타시티 울산으로 도약한다”
경제, 문화, 기반, 정책 등 4개 전략 분야 50개 사업 제시

▲ ESG 글로벌스타시티 체계도. 울산시 제공.

 

[울산저널]김선유 기자= 울산시는 8월 24일 오전 10시 20분 경제부시장실에서 ‘울산시 국제도시화 중장기 계획 수립’ 연구용역 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구 용역은 울산연구원이 맡아 지난 1월 착수했다. 보고회 자료에 따르면 ‘울산시 국제도시화 중장기 계획’은 ‘이에스지(ESG) 글로벌 스타시티 울산’을 비전으로 ▲지속 성장하는 그린 경제, ▲세계와 나누는 울산, ▲참여하는 울산시민 등을 ‘목표’로 제시하고 있다.

추진 방향은 ▲탄소 중립시대 그린스마트 스타시티 도약 ▲생태문화 자원 기반 울산형 교류모델 특화 ▲세계 시민과 함께 사는 코스모폴리탄 시티 구현 ▲시민과 함께하는 참여형 기반(플랫폼) 구축 등이다.

이를 위해 경제산업(17개), 문화사회(15개), 지역사회기반(12개), 정책추진기반(6개) 등 4개 분야와 추진전략에 총 50개 사업이 제시됐다.

울산시는 이날 보고회에서 제시된 다양한 정책 제안들을 시정에 반영해 시민들의 국제도시 인식변화에 따른 울산의 국제화 수준을 진단하고 울산이 경제, 문화, 사회 전 분야에 걸친 세계적 국제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조원경 경제부시장은 “울산은 경제산업을 중심으로 도시위상은 강화된 반면 문화, 예술, 관광 등 분야의 국제도시로서의 위상은 미미한 상황”이라며 “울산이 시민과 함께 국제사회 협력과 교류가 활발히 이루어지는 국제도시로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선유 기자 김선유 기자

기자의 인기기사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