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검 색 어 :
  • 검색구분 :
  • 기사제목
  • 기사내용
  • 기자이름
  • 제목+내용
  • tag
  • 검색기간 :
  • 최근일주일
  • 최근1개월
  • 최근6개월
  • 최근12개월
  • 전체

thumbimg

교수형을 선고받은 해월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11.13
해월의 건강 악화로 신속한 재판해월이 서대문감옥으로 이감된 후 4월 20일 시작된 재판은 빠르게 진행됐다. 고등재판소에서는 해월이 질병 때문에 쇠약해지자 감옥에서 병사(病死)할 것을 염려했다. 고등재판소에서는 중죄인인 해월이 감옥에서 ...

thumbimg

묵자의 비악(非樂)(2)
김승석 울산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2019.11.07
묵자는 잉여생산물이 재생산과정에 생산적으로 재투자되거나 인민의 복지에 사용돼야 한다고 생각했으나, 절대적 빈곤이 일반화됐던 당시에 악기 제조와 대규모 음악연주는 하층민의 생업을 억압한다고 보았다. “오늘날 왕공대인은 비록 악기를 만들 ...

thumbimg

해월의 옥중 생활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11.06
이종훈, 해월에서 편지 보내 이종훈은 김준식으로부터 해월이 서소문 감옥에 수감돼 있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안심했지만, 한편으로 해월이 병환으로 고생하고 있다는 소식에 마음을 졸였다. 이종훈은 해월의 직접적인 의견을 들어보기 위해 편지 ...

thumbimg

묵자의 비악(非樂)(1)
김승석 울산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2019.10.31
묵자는 당시 귀족들의 음악을 사치와 낭비로 규정하고 백성들의 이익을 해치기 때문에 음악을 즐기는 일은 잘못[위악비야(爲樂非也)]이라고 단호하게 거부한다. 훗날 많은 백가(百家)로부터 비난받기도 하지만, 음악이 비생산적인 악기와 연주에 ...

thumbimg

기후변화, 침묵은 인제 그만
김연민 울산대 산업경영공학부 교수 2019.10.30
“우린 대멸종의 시작점에 서 있습니다. 그런데 여러분은 오로지 돈과 동화 같은 경제 성장 얘기만 하고 계십니다. 어떻게 그러실 수 있습니까?” 작년부터 미래를 위한 금요일, 기후변화를 위한 학교 파업을 한 16세의 그레타 툰베리는 호 ...

thumbimg

경무청을 거쳐 서소문 감옥에 수감된 해월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10.30
여주 목사의 하대에 엄정하게 꾸짖어1898년 4월 5일 동학 창도일에 체포된 해월은 목과 손발에 형구를 채운 채 교(轎)에 갇혀서 압송됐다. 해월과 임순호는 송경인에게 체포돼 원주(原州) 소초면(所草面) 둔둔리(屯屯里)의 섬강으로 끌 ...

thumbimg

해월, 원주 송골에서 체포되다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10.25
해월을 쫓는 끊임없는 발길 해월에 대한 체포령은 1862년부터 시작됐다. <천도교창건사>에 따르면 1862년 여름, 해월이 수운이 기거하던 박대여의 집으로 찾아가 자신의 종교 체험을 말하면서 수운으로부터 포덕을 하라는 명령을 받았다. ...

thumbimg

말을 잘하는 아이로 키우기(5)
김상언 울산대학교 경영학부 셀프+인성리더십 행동변화 전문가 2019.10.24
명언 풀이 스피치를 시켜 보자. 어릴 때부터 내 아이를 고품격 스피치 연사로 키우길 원한다면 남다른 특별한 훈련이 필요하다. 책을 읽거나 영화를 보고난 이후에 좋은 문장이나 영화 대사는 스피치 노트를 만들어서 옮겨 적거나 외우는 습관 ...

thumbimg

묵자의 節葬(2)
김승석 울산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2019.10.24
묵자는 인구의 증가를 중요한 기준의 하나로 설정했는데, 이는 당시 생산력을 담당하는 인구의 수에 의해 국력이 결정되는 시대를 반영한다. 인구를 늘리기 위해 적극적으로 혼인 연령을 법으로 정해야 하며, 군주와 귀족은 축첩을 절제해야 한 ...

thumbimg

강원도 원주 송골로 숨어들어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10.18
원주 송골 원진여의 집으로 은거1898년 1월 3일 이천 관아의 병정들이 여주 전거론 해월의 은거지를 급습했으나 손병희가 기지를 발휘해 위기를 넘겼다. 해월의 은거지가 탄로 난 것은 김연국의 경솔한 행동 때문이었다. 당시 김연국의 집 ...
묵자의 절장(節葬)(1)
김승석 울산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2019.10.17
장례를 간소화해야 한다는 묵가의 주장은 절용(節用)에서 파생됐지만, 유가들이 주장하는 ‘후한 장례와 오랜 초상’[후장구상(厚葬久喪)]이 공격전쟁만큼이나 백성들의 삶을 억압하기 때문에 따로 하나의 편으로 독립시켜 서술했다고 생각된다. 원래 유가는 제사와 의식을 집행하던 집단에서 출발했기 때문에 의식의 절차와 규칙을 정해 체 ...
묵자의 절용(節用)(2)
김승석 울산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2019.10.11
옛날 사람들이 아직 배와 수레를 만들지 못할 때 무거운 짐을 옮기지 못했고 먼 길을 갈 수 없었다. 그래서 성왕이 배와 수레를 만들어 백성들의 일을 편하게 했다. 그 배와 수레는 견고하고 가볍고 편리하게 만들어져 무거운 짐을 싣고서 멀리까지 갈 수 있었다. 재물을 적게 사용하면서도 이로운 점이 많았다. 이리하여 백성들은 ...

thumbimg

오늘 우리 집에 병정이 온다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10.11
오늘 우리 집에 병정이 온다해월은 손병희에게 도통을 전수해 후계 구도를 정리했다. 해월은 동학에 입도한 지 2년 만인 1863년 8월 14일에 37세의 나이로 수운에 의해 후계자로 지명됐다. 이후 동학 교단의 책임자로 35년간 고비원 ...

thumbimg

의암 손병희(義菴 孫秉熙)를 후계자로 확정하다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10.03
땅 아끼기를 어머니 살과 같이 하라해월은 여주 전거론으로 오기 직전인 8월 추석에 자신이 후계자로 삼아 집단지도체제를 이끌었던 김연국, 손천민, 손병희 3명을 불러 “내가 일전에 너희들 세 사람이 마음을 합하면 천하가 다 달려들어 흔 ...
묵자의 절용(節用)(1)
김승석 울산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2019.10.03
묵자는 사치와 낭비가 나라를 망치는 원인이 된다고 지적하면서 평상시에도 근검하고 절약해 쓸모없는 재물의 낭비를 경계했다. 한 나라의 부를 두 배로 증가시키는 방법은 다른 나라의 영토를 점령해 탈취하는 것이 아니라 쓸데없는 낭비를 없앰으로써 가능하다고 역설했다. 재물을 사용함에 낭비가 없어지면 백성이 혹사되지 않아 이익이 ...
말을 잘하는 아이로 키우기(4)
김상언 울산대학교 경영학부 셀프+인성리더십 행동변화 전문가 2019.10.03
실전 리허설을 시켜 보자. 이제 발표 원고가 만들어졌다면 반드시 충분한 리허설을 통해 실전경험을 쌓아야 한다. 스피치의 실력은 리허설에 달렸다고 말해도 과언이 아니다. 아무리 말을 잘하는 사람도 이제 막 작성한 원고를 처음부터 천상유수처럼 막힘없이 잘하는 연사는 드물다. 가수가 음반을 제작하기에 앞서 음반 타이틀 곡은 거 ...

thumbimg

이천식천(以天食天)의 생태·생명 중심의 생활을 제시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09.27
향아설위(向我設位)를 제도화하는 데 25년이 걸려 해월이 앵산동에서 은거했던 곳은 제자 신정희(申正羲)의 집이었다. 신정희의 집은 현재 이천시 설성면 수산1리 한 민가(진상미로 924번길 133-29) 앞의 밭으로 변했다. 이곳은 마 ...
묵자의 비공(非攻)(2)
김승석 울산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2019.09.26
그리고는 백성들이 사용할 수 있는 재화가 고갈돼 그들의 삶이 파괴된다고 전쟁에 드는 비용을 구체적으로 열거하고 있다. 전쟁의 “비용을 계산하면 삶의 근본을 해친다. 천하의 백성들이 사용할 재화를 고갈하는 일이 셀 수 없이 많다.”[우계기비(又計其費), 차위주생지본(此為周生之本), 갈천하백성지재용(竭天下百姓之財用), 불가승 ...
정치검찰의 응징이라는 시대적 과제
김연민 울산대 산업경영공학부 교수 2019.09.25
검찰의, 검찰에 의한, 검찰을 위한 국가가 바야흐로 완성되기 시작했다. 그간 ‘떡검’, ‘검새’, ‘섹검’ 등의 더러운 이름으로 불리던 검찰은 드디어 조지 오웰의 1984년에 나오는 대형(big brother)과 같은 존재가 돼 모든 권력 위에 군림하게 될 것이다. 검란이라 불릴 수 있는 조국논란에 대한 개입을 통해 정 ...

thumbimg

향아설위(向我設位)의 혁명적 제사법 시행
성강현 전문/문학박사/동의대 겸임교수 2019.09.20
음죽 앵산동(陰竹 鸎山洞)으로 이주 1897년을 상주 은척원에서 맞은 해월은 나이 71세의 노구였다. 동학혁명의 여파가 많이 가라앉았지만, 해월은 여전해 교도들에게 몸가짐을 신중히 하라고 당부했다. 한겨울에 은척원을 찾은 이병춘에게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