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검 색 어 :
  • 검색구분 :
  • 기사제목
  • 기사내용
  • 기자이름
  • 제목+내용
  • tag
  • 검색기간 :
  • 최근일주일
  • 최근1개월
  • 최근6개월
  • 최근12개월
  • 전체

교육하기 어려워진 시대, 다시 ‘교사 교육권’을 생각한다
도상열 두동초등학교 교사 2019.09.20
아동복지법에 따르면 ‘아동의 정상적인 성장과 발달을 저해하는 행위’는 처벌의 대상이 된다. ‘아동의 정상적인 성장과 발달을 저해하는 행위’는 해석의 여지가 넓고 피해자 판단을 중심으로 하기 때문에 문제를 제기 받은 당사자는 심리적 공황상태에 빠기기 쉽고, 가해자가 아님을 입증할 방법이 구체적이지 않다. 공소시효 기간도 아 ...
어둠 속에 홀로 울음 짓는 이들을 위하여
노재용 삼일여고 교사 2019.09.05
작년 10월에 직업체험활동으로 경찰에 관심 있는 학생들 20명을 인솔해 남부 청소년 경찰학교를 방문했다. 학생들은 경찰에 대한 홍보 영상을 시청한 후 경찰복을 입어보고 여러 가지 기구들을 직접 만져 보며 재미있어 했다.체험 활동에서 아직도 뇌리에 선명하게 남아 있는 것은 역할극이었다. 연극 협회에서 나온 강사분의 지도에 ...

thumbimg

길 가는 자의 발을 밝히는 석등(2)
이병길 영남알프스학교 교사, 시인 2019.09.04
일본에 비행기 헌납 운동을 한 양산의 정인두원표(元標)의 양산 정인두(鄭寅斗)는 일제강점기 경상남도의원을 지낸 인물이다. 그는 조선인만으로 결성된 경남국방회인 ‘경남총후지성회(慶南銃後至誠會)’의 부회장으로 선출돼 활동했다. 이 단체는 ...
노아베 불매운동과 세계시민
천창수 화암중학교 교사 2019.08.29
나는 학교에서 ‘착초 퀴즈’로 꽤 유명하다. ‘착초 퀴즈’란 ‘착한 초콜릿 퀴즈’의 준말이다. 착한 초콜릿이란 공정무역으로 수입한 카카오로 만든 조그마한 초콜릿을 말하는데, 나는 수업을 시작하면서 또는 수업 중간에 가끔 시사퀴즈를 내고 맞힌 학생에게 착한 초콜릿을 상으로 준다.착초 퀴즈를 내겠다고 하면 학생들은 환호성을 ...

thumbimg

선량한 차별주의자
제솔지 페미니스트 교사 2019.08.29
“당신은 차별주의자입니까?” 이 질문에 “네. 저는 차별주의자입니다”라고 대답하거나 또는 대답할 용기를 가진 사람을 찾기는 힘들 것이다. 아마도 많은 사람이 자신에게 이 질문이 주어진 것만으로도 불쾌해 하거나 모욕당한 기분을 느낄 듯 ...

thumbimg

길 가는 자의 발을 밝히는 석등(1)
이병길 영남알프스학교 교사, 시인 2019.08.28
여름의 끝자락, 통도사 무풍한송길을 걷는다. 이 길은 늘 걸어도 지겹지 않다. 늘 푸른 소나무와 청류동천의 물소리가 있기 때문이다. 늘 걷는 사람은 이 길을 퇴근길, 해우길, 고행길, 순례길, 산책길, 운동길, 우정길, 등산길, 추억 ...
울산교육청 교원 인사 시스템 보완 필요하다
도상열 두동초등학교 교사 2019.08.16
‘인사가 만사다.’ 기관이나 조직의 미래를 결정하는 것은 무엇일까? 정책, 시스템, 문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선인들은 ‘인사가 만사다’란 말로 이 문제를 정리했다. 만사는 인사가 결정한다. 사람을 뽑고, 배치하고, 쓰는 인사 시스템과 인사권자의 마인드가 어떠하냐가 조직의 운명을 결정한다.울산교육청의 교원 인사 시스 ...
방학, 연수 그리고 우리 교육의 미래
노재용 삼일여고 교사 2019.08.02
지난 주 목요일(18일), 여름 방학에 들어갔다. 방학이 됐지만 선생님들은 곧바로 교직원 연수에 들어갔다. 학교에서 대구 수성고 교장 선생님을 강사로 모셔 교육 과정의 변화에 따른 학교의 노력과 변화에 대해 구체적인 사례 중심으로 얘기를 들었다. 우리 학교는 고교학점제 선도학교라 교육 과정의 변화에 따른 학교 체제의 변화 ...

thumbimg

스님들도 계모임을 하였네(2)
이병길 영남알프스학교 교사, 시인 2019.07.31
사찰 중건을 위해 통도사 스님들 계모임을 하다부도원에 있는 임자갑계원보사유공비(壬子甲契員補寺有功碑)는 1898(광무 2)년 10월에 세운 것이다. 보사(補寺)란 사찰을 지원하는 것이다. 임자년(1852, 철종 3)생 계원의 보사에 대 ...
불쌍한 해바라기, 길 잃은 인성교육
천창수 화암중학교 교사 2019.07.26
해바라기는 우리나라 사람들이 참 좋아하는 꽃이다. 꽃 이름도 쉽고 정감 넘친다. 어떤 꽃들은 아무리 이름을 외워도 까먹기 일쑤인데, 해바라기는 쉽게 알아볼 수 있어 친근감이 간다.교문을 들어서서 교무실로 가는 길에 예쁜 해바라기가 줄지어 자라고 있었다. 봄부터 교장 선생님이 씨를 뿌리고 배움터지킴이 분과 함께 물도 자주 ...

thumbimg

걸 페미니즘
제솔지 페미니스트 교사 2019.07.24
지난 주말 교육청에서 실시하는 인권 연수에 참여했다. 연수 내내 “인권은 10년 뒤의 상식을 위한 것”이라는 말이 머릿속을 맴돌았다. 성차별 문제를 제기할 때 가장 먼저 들어오는 공격은 “옛날에 비하면~”으로 시작해 “요즘 성차별이 ...

thumbimg

스님들도 계모임을 하였네(1)
이병길 영남알프스학교 교사, 시인 2019.07.24
통도사 무풍교 입구에서 부도원 입구 선자(扇子:부채)바위까지 1.3㎞의 오솔길은 통도 팔경 중의 하나인 ‘무풍한송(舞風寒松)’ 길이다. 길의 왼쪽은 청류동천이요, 오른쪽은 소나무 산이다. 노송과 계곡이 어우러져 아름다운 풍광을 보여주 ...
학교에서 ‘어른’이란 누구일까?
배성우 천상중학교 교사 2019.07.12
아침에 학년부장이 다음과 같은 메신저를 담임 선생님들께 보냈다. “요즘 지각생이 급증했다고 합니다. 담임 선생님 적극적인 지도 부탁드리고, 2학기부터는 어른들도 챙겨보시겠다고 하시네요.”어찌 보면 아무렇지도 않을 것 같은 내용인데, 내가 심사가 많이 꼬여서 그런지 이 말 중에서 한 단어가 유난히 눈에 거슬렸다. 바로 ‘어 ...
놀이와 스마트폰
도상열 두동초등학교 교사 2019.07.05
뒤돌아보면 내가 가장 행복했던 시기가 초등 3학년이 되기 이전의 시기였던 것 같다. 아무 걱정 없이 종일 들과 산으로 뛰어 다니며 놀다가 어머니가 부르는 소리에 집으로 돌아와 저녁 먹으며 졸다가 숟가락 떨어트리기도 했던 그 때 그 시절! 공부하라는 소리도, 숙제도 없었다. TV도 없었다. 아이들은 동네 형들로부터 땅따먹기 ...

thumbimg

영국 여인과 사랑한 양산의 권순도 세계인을 환영하다(2)
이병길 영남알프스학교 교사, 시인 2019.07.03
육영사업과 국채보상 운동에 참여한 권순도최익현의 장례 후 권순도는 육영사업에 기부한다. 먼저 1907년 1월 황성신문을 다른 지역으로 보내는 문명록(文明錄)으로 2환 70전, 10월에는 4환 80전을 기부한다. 2월에 그는 부산 동래 ...
학생들에게 맡겨라
천창수 화암중학교 교사 2019.06.28
지난 달 초에 학생회 집행 간부들을 데리고 김해에 있는 봉명중학교 학생회 활동을 보러 갔다. 경남의 혁신학교이고 학생회 활동을 잘 한다는 추천을 받아 방문하기는 했지만 깜짝 놀랄 정도였다.우리가 방문해 보게 된 활동은 학생회 운영위원회 회의 모습이었다. 운영위원회란 학생회 회장 등 임원과 각 부서별 담당 부장과 차장이 모 ...

thumbimg

우아하고 호쾌한 여자 축구
제솔지 페미니스트 교사 2019.06.26
U-20 월드컵으로 떠들썩했던 한때가 지났다. 이번 시합에서 걸출한 스타 선수의 탄생을 목도할 수 있었으니, 이름하여 이강인! 연일 미디어는 메시, 아궤로, 포그바 같은 세계 최고 스타 선수들도 U-20 월드컵 골든볼을 수상했다고 보 ...

thumbimg

영국 여인과 사랑한 양산의 권순도 세계인을 환영하다(1)
이병길 영남알프스학교 교사, 시인 2019.06.26
양산 35번 국도를 따라가다 상북면 대석리 대성마을을 거쳐 대석마을을 지나면 무지개 폭포로 유명한 홍룡사의 홍룡폭포를 갈 수 있다. 대석마을 입구에 붉은 글씨의 “세계인(世界人) 환영비(歡迎碑)”가 서 있다. 다른 측면에는 “명승(名 ...
잘 물든 단풍은 봄꽃보다 아름답다
노재용 삼일여고 교사 2019.06.21
매일 아침이나 저녁에 들르는 곳이 있다. 동네 편의점이다. 딱히 무엇을 사러 가는 것은 아니다. 사람을 만나기 위해 간다. 때론 커피 한 잔을 위해서 때론 담배 한 갑을 위해 들른다. 아이를 학교까지 태워주고 차를 돌려 편의점으로 향한다. 물론 바쁠 땐 남부순환도로로 편의점을 들르지 않고 바로 출근하기도 한다. 아침에 들 ...
시골 작은학교 학생중심 수학여행 체험기
도상열 두동초등학교 교사 2019.06.07
한 학급 20명의 아이들과 수학여행을 다녀왔다. 수학여행 기획, 답사, 일정과 코스 정하는 모든 과정을 아이들과 의논하며 계획한 수학여행이었고 학부모들의 의견과 지원도 받았다. 새로운 시도였기에 몇 가지 나눌 부분을 이야기해보고자 한다.여행코스 정하기여행코스를 정하는 과정에서 아이들 의견을 받았다. 먼저 팀을 정해 2박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