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검 색 어 :
  • 검색구분 :
  • 기사제목
  • 기사내용
  • 기자이름
  • 제목+내용
  • tag
  • 검색기간 :
  • 최근일주일
  • 최근1개월
  • 최근6개월
  • 최근12개월
  • 전체

오버하지 마라! 과거가 아닌 미래로 나아가자
김태근 울산시민연대 사무처장 2019.08.14
‘일본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겠다’. 강제징용 노동자들에 대한 대법원의 배상판결에 대한 일본의 반도체 부품 수출 규제와 ‘화이트리스트 배제’를 통한 경제침략에 대한 한국정부의 공식적 대응은 일본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겠다는 발표로 이어지고 있다. 일본의 의도를 분석하는 다양한 시각(참의원 선거 과정에 혐한감정 이용, 반도체 ...

thumbimg

사연 많은 사연댐, 대곡천은 흐르고 싶다
울산저널 시민방송 2019.07.29
울산저널 시민방송 시민포럼 9번째 시간으로 대곡천 반구대 암각화군 유네스코 등재를 위해서 무엇인지 문제이며 앞으로 어떻게 해야되는지를 울산시민단체 대표들 과 함께 토론 해 봤습니다.

thumbimg

"평화통일 담론은 계속되어야 합니다"
나경아 시민 2019.07.26
[울산저널]나경아 시민기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울산동구협의회(임삼규협의회장)은동구 체육회ㆍ자유총연맹 울산동구지회ㆍ의회를 사랑하는 사람들 동구지회ㆍ민화협 울산본부 등지역단체 임원과 회원을 초대한 가운데민주평통 동구협의회와 함께하는20 ...
길 위의 인문학 답사를 다녀와서
김유신 기억과기록 회원 시민 2019.07.25
지난 7월 13일 울산남부도서관에서 진행하는 길 위의 인문학 답사를 (강사로) 다녀왔다. 울산남부도서관의 길 위의 인문학은 ‘일제강점기 울산, 길 위의 아카이브’라는 주제로 5월 15일부터 10회에 걸쳐 진행됐다. 7월 13일의 답사는 그 대미를 장식하는 것이었다. 답사 장소는 병영(병영초등학교, 삼일사, 외솔최현배선생기 ...

thumbimg

낭만의 길, 야만의 길
권병규 시민작년 가을 10년 가까이 하던 일을 그만 두 2019.07.17
작년 가을 10년 가까이 하던 일을 그만 두고 기분 전환도 할 겸 동유럽 여행을 준비했다. 지금은 중부 유럽이라는 표현이 더 적절하다고 한다. 여행에 대한 안내 책자를 찾던 중 이 책을 만났다. 책 표지에 있는 ‘다크 투어리즘’이라는 ...

thumbimg

농사의 진정한 시작
이근우 시민, 농부 2019.07.17
농사 3년 만에 유기농의 참맛을 알았다는 글을 읽은 적이 있습니다. 자신의 농사방식에서 얻은 깨달음이라면 소중한 체험이겠습니다. 그러나 스스로 수확한 농산물을 평가하는 표현이라면 심각한 오해입니다. 특별한 농사방식만으로 작물의 특성을 ...
대곡천 통신
김종렬 대곡천반구대암각화군 유네스코등재시민모임 상임대표 2019.07.11
대곡천 암각화군의 보존과 세계유산등재는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시대적 사명이자 책무다. 지난 7월 5일 발대식을 치른, 울산시가 공모한 ‘유네스코 등재를 위한 시민단’에 당초 목표인 250명을 훨씬 초과한 350여 명의 시민이 참여한 것은 매우 고무적이며, 이는 세계적 인류문화유산인 반구대암각화(국보285호)를 비롯한 천 ...

thumbimg

응답하라 1919
울산저널 시민방송 2019.07.01
“시간은 보이는 것이 아니라 인지될 뿐입니다. 그런데 그것을 시간이라고 부르지 않고 역사라고 부르는 것은 시간의 흐름 가운데 의미 있는 행동을 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울산저널 시민방송 시민들의 정책수다 시민 포럼 여덟 번째 방송으 ...
연구의 부재와 생각의 매몰
김유신 기억과기록 회원 시민 2019.06.26
나는 역사 연구를 한다. 일제시기 울산 병영 주민에 관한 논문을 쓴 이후에는 연구 성과가 없어서 연구자라고 하기에는 부족하지만 어쨌든 공부를 하고 있다. 최근에 어떤 주제에 관심을 갖고 논문을 쓸 준비를 하게 됐다.지금 관심을 갖고 논문을 쓰려고 하는 주제는 1920년대 울산지역 청년회다. 이 주제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된 ...

thumbimg

농사의 시작
이근우 시민, 농부 2019.06.19
‘장비 싸움’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어떤 일을 할 때 그 일을 효율적으로 잘 수행하자면 여러 준비를 하게 되는데, 성공적인 결과를 이끌어 내기 위한 최선의 방책이 도구에 달려 있다는 것을 강조하는 말입니다. 제 의견을 먼저 말씀드리면 ...

thumbimg

남과 다른 삶, 여행의 이유
울산저널 시민방송 2019.06.17
우리에게 여행이란 무엇일까요? 왜 현대인들은 여행에 그렇게 광분할까요? 하지만 대다수의 평범한 사람의 삶이 비슷하듯 여행 또한 엇비슷한 것 같습니다. 울산저널 시민포럼에서는 일곱 번째 이야기로 ‘남과 다른 삶’이란 주제로 그 ...
무엇이 당신을 행복하게 하는가?
오미경 시민 2019.05.30
매주 토요일을 기다린다. 울주군 두동면 만화리에서 만나게 될 어린 스승들 생각만으로도 행복하다.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반짝반짝 빛나는 삶을 위한 ‘삼색산책길Ⅲ-열망을 열망하자’에 참여하는 아이들의 성장을 지켜보는 것만으로도 보람을 느낀다. 지유와 함께 참석하는 일곱 살 준빈, 수빈 쌍둥이 동생 그리고 세 살 설미는 초등학 ...

thumbimg

울산저널 시민포럼-부유식 해상풍력(3)
울산저널 시민방송 2019.05.29
울산저널 시민방송 시민들의 정책수다 시민포럼 여섯번째 시간입니다. "부유식해상풍력 3부" 바람으로 전기를 만드는데 고정식이 아닌 바다에 띄우는 방식을 부유식 해상풍력발전이라고 합니다. 울산시가 역점을 두고 추진하는 부유식해상풍력 ...
‘울산의 만세운동’ 해설을 마치며
김유신 기억과기록 회원 시민 2019.05.29
4월부터 매주 토요일마다 울산박물관에서 특별전 ‘울산의 만세운동’ 해설을 했다. 해설은 울산박물관에서 특별전을 시작했던 4월 첫째 주부터 8주 동안 진행했다. 매번 3차에 걸쳐서 했고, 5월 5일 어린이날에는 6차를 했으니 총 27회를 했다. 그 사이 많은 관람객이 다녀갔고, 많은 일이 있었다. 해설을 한다는 게 크게 대 ...

thumbimg

울산저널 시민포럼-부유식 해상풍력(2)
울산저널 시민방송 2019.05.24
울산저널 시민방송 시민들의 정책수다 시민포럼 여섯번째 시간입니다. "부유식해상풍력-2부"(3부가계속됨) 바람으로 전기를 만드는데 고정식이 아닌 바다에 띄우는 방식을 부유식 해상풍력발전이라고 합니다. 울산시가 역점을 두고 추진하 ...

thumbimg

울산저널 시민포럼-부유식해상풍력(1)
울산저널 시민방송 2019.05.23
울산저널 시민방송 시민들의 정책수다 시민포럼 여섯번째 시간입니다. "부유식해상풍력-1부"(2부 3부가계속됨) 바람으로 전기를 만드는데 고정식이 아닌 바다에 띄우는 방식을 부유식 해상풍력발전이라고 합니다. 울산시가 역점을 두고 ...

thumbimg

귀농 원정대
이근우 시민, 농부 2019.05.15
“세계가 바뀌었다. 나는 그것을 물에서 느낄 수 있고, 땅에서 느낄 수 있고, 공기에서 냄새 맡을 수 있다.” 영화, 반지의 제왕에 나오는 대사입니다. 갓 귀농한 분들이 처음으로 느끼게 될 정서가 저 말과 다르지 않겠습니다.짧은 여행 ...

thumbimg

울산저널 시민포럼-청소년조례 논란
시민방송 2019.05.03
울산저널 시민 포럼에서는 다섯 번째 주제로 요즘 시민들의 찬반 논란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세 가지 청소년 관련 조례 논란”을 주제로 무엇이 문제인지를 두 분의 전문가를 모시고 토론해봤습니다.
우리도? 우리는!
김유신 기억과기록 회원 시민 2019.05.01
지난 4월 울산지역에서는 삼일운동이 일어난 날짜에 맞춰서 많은 행사가 있었다. 우선 울산박물관에서는 울산에서 처음 일어난 언양 삼일운동의 날짜인 4월 2일에 맞춰서 특별전 ‘울산의 만세운동?봄날의 뜨거운 함성’을 개관했다. 이 특별전에서는 울산지역의 삼일운동뿐만 아니라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손응교, 사립보성학교와 성세빈 ...
시시비비를 가릴 수 있는 지혜를
김태근 울산시민연대 사무처장 2019.05.01
‘헌법수호, 독재타도’ 많이 외쳐보고 들어보았던 외침이다. 그런데 낯설다. 구호가 메아리치는 장소는 광장이 아니라 국회의사당이고, 구호를 외치는 사람은 제1야당 자유한국당의 국회의원들이다. 2012년 국회의 무질서를 극복하고 선진 국회로 나아가자고 ‘국회선진화법’을 앞장서 만들었던 새누리당의 후신인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