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지역국회의원, 국비 확보위해 최선 다할 것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21-05-25 23:12:35
  • -
  • +
  • 인쇄
25일 ‘예산정책협의회’개최, 초당적 협력 강화
핵심 사업별 쟁점 공유 및 공동 대응 전략 모색 등
▲ 울산시와 울산국회의원협의회가 25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2022년 국가예산 확보와 지역현안 추진을 위한 ‘예산정책협의회’를 열었다. 이날 송철호 시장은 “지역 정치권과 긴밀한 소통과 협력을 통해 울산 재도약을 위한 마중물 예산 확보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울산시와 울산국회의원협의회가 25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2022년 국가예산 확보와 지역현안 추진을 위한 ‘예산정책협의회’를 열었다. 이날 협의회에는 송철호 울산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과 ‘울산국회의원협의회’ 김기현 의원(울산 남구을), 이채익 의원(울산 남구갑), 이상헌 의원(울산 북구), 박성민 의원(울산 중구), 권명호 의원(울산 동구), 서범수 의원(울산 울주군)이 함께 참석했다.


이날 울산시는 그간의 국비확보 활동과 지난 5월 13일 기획재정부 ‘찾아가는 지방재정협의회’를 통해 확인된 정부 동향을 공유하고 대정부 대응전략을 심도있게 논의했다. 3조 3000억 원에 달하는 내년도 국가예산의 핵심 안건은 울산의료원 및 산재전문 공공병원 설립, 부유식 해상풍력 종합지원 콤플렉스 조성사업, 국립 탄소중립 전문과학관 건립, 영남권글로벌숙련기술진흥원 설립, 울산 수소 시범도시 조성, 3디(D)프린팅 융합기술센터 건립, 미래자동차 전·의장 및 전동부품 기술전환사업 등이다. 또 도시철도(트램) 건설, 울산~경남~부산 광역철도 건설, 국도24호선 지선(언양~범서) 건설 등 지역 현안사업의 해결을 위한 협력 방안도 모색했다.

송철호 시장은 “김기현 의원께서 국민의힘 원대대표로 선출되셔 무엇보다 큰 힘이 될 뿐만 아니라 산자위, 국토위, 문광위 등 주요 국회 상임위에 지역 국회의원께서 고루 포진해 있어 어느 해보다 국비확보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지역 정치권과 긴밀한 소통과 협력을 통해 울산 재도약을 위한 마중물 예산 확보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기현 울산국회의원협의회 회장은 “작년에 지역 국회의원과 울산시가 정부 예산안 단계부터 긴밀한 공조체계를 구축해 3조원이 넘는 국비를 확보했다”며 “올해도 전방위적인 대정부 활동으로 울산의 위상에 걸맞는 국비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헌 울산국회의원협의회 부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그 어느때보다 민생이 어려운데 ‘사즉생 생즉사’의 각오로 울산 민생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서범수 울산국회의원협의회 간사는 “지난 5년간 울산의 인구가 1만 명 이상 감소하고 있고 그 중 약 8000명이 2030세대일 정도로 울산의 미래가 위협받고 있다”며 “결국 교육과 양질의 일자리 문제가 핵심이고 이를 위한 국가예산 확보와 사업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울산국회의원협의회 차원에서 울산시와 함께 공동대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권명호 의원(울산 동구)도 “조선업, 자동차, 석유화학 등 울산의 핵심기반 산업들의 위기극복과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고도화 사업 등의 예산 지속성과 수소선박·수소자동차·수소트램 등 수소경제 선도구축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특히 동구의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고용위기지역 관련 예산이 최대한 지원되도록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