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를 든 산책자] 흔적

한영은 / 기사승인 : 2016-03-09 16:51:02
  • -
  • +
  • 인쇄

한영은

무심코 지난 발자국
사람의 형상
그것도 거인을 닮았다

삶은 도장이 아니라
매번 똑같지 않네
사라질 흔적만
가슴에 새길뿐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